건보공단, 전화상담 서비스 중국어와 베트남어 확대 제공
건보공단, 전화상담 서비스 중국어와 베트남어 확대 제공
  • 정다은 기자
  • 승인 2018.04.23 13: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건강보험공단(이사장 김용익)이 4월 20일부터 외국인을 위한 전화 상담 서비스를 기존 영어에서 중국어와 베트남어로 확대 제공한다. 

국내 체류 외국인이 이미 200만명을 넘어섰고 건강보험에 가입한 외국인만 90만명에 이르고 있지만 비영어권 외국인을 위한 건강보험 서비스 제공 수준은 미흡하다고 판단, 그동안 영어로만 안내하던 외국인 전화상담 서비스를 중국어·베트남어까지 확대하기로 했다. 

국민건강보험 관련 상담 서비스를 받고자 하는 경우 대표 번호로 전화하여 ‘7번’을 누르고 영어①, 중국어②, 베트남어③ 중 원하는 언어를 선택하거나 직통 전화로 전화하여 영어①, 중국어②, 베트남어③ 중 원하는 언어를 선택하면 된다. 

이번 확대 시행으로 국내에 거주하는 외국인 중 중국어나 베트남어를 사용하는 외국인에게 자국어로 친근한 상담을 받을 수 있도록 도움을 주는 한편, 원주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와 연계하여 우수한 언어 능력을 보유한 원어민을 상담사로 채용함으로써 지역사회 일자리도 창출하는 등 공공의 이익과 공동체 발전에 기여하는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