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보건복지부,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오진석 기자lslj5261@weeklyseoul.netl승인2018.05.07 12:45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보건복지부(장관 박능후)가 5월 8일(화)부터 18일(금)까지 2주간 ‘2018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한다. 

범정부차원에서 매년 실시하는 안전한국훈련(행정안전부 주관)은 각 부처 소관 업무 분야에서 발생할 수 있는 재난에 대비하는 훈련으로, 올해에는 2주간(시범훈련 1주, 본훈련 1주) 확대 실시한다. 

복지부는 올해 중점훈련으로 국민의 생명유지에 밀접한 혈액수급의 위기 상황을 설정하여 재난대응 훈련을 실시한다. 

이번 안전한국훈련은 예정되지 않은 불시 재난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불시 재난대응 훈련을 시범 실시한다. 

먼저 훈련 1주차인 5월 9일(수)에는 복지부 전 직원을 대상으로 불시 화재 대피훈련을 실시한다. 

훈련 시간을 사전에 공지하지 않고 불시에 화재 상황을 설정하여 전 직원이 대피하는 훈련으로, 복지부 자체 자위소방대원이 화재 초기진압 및 응급구조 등의 임무를 수행한다. 

훈련 2주차인 5월 15일(화)~5월 17일(목) 중에는 복지부 및 소속·산하기관 직원을 대상으로 불시 비상소집 훈련을 실시하여 재난 관련 부서 직원의 재난대응 역량을 점검한다. 

5월 16일(수)에는 국민 스스로 지진에 대처하는 역량 향상을 위한 국민 참여형 지진 대피 훈련도 함께 실시한다. 

또한 5월 17일(목) 혈액수급 위기대응 훈련에서는 지진으로 인한 대규모 환자 발생, 혈액수요 급증 상황을 설정하여 헌혈자 홍보 및 유치, 긴급 채혈반 운영, 혈액 긴급 운송 등의 내용으로 중점 훈련을 실시한다. 

특히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직접 훈련에 참여하여 유관기관과 협업 체계 구축, 중앙비상혈액공급대책본부 운영 등 재난 발생 시 혈액수급 대응 체계 전반을 집중 점검한다. 

아울러 훈련 기간 중 복지부 소속(24개)·산하기관(22개)에서도 감염병 대응 훈련, 지진 및 화재 대피 훈련 등 기관의 특성에 맞게 자체 훈련을 실시한다. 

복지부는 이번 훈련과정에서 드러나는 문제점을 적극 발굴하여 향후 대응 체계 개선 및 재난 대응 매뉴얼에 적극 반영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위클리서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텍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다07108  |  등록일자 : 2005년 5월 6일
발행인 겸 편집인 : 정서룡  |  발행소 : 서울시 종로구 난계로 29길 27(숭인동) 동광 B/D 2층
전화 : 02-2232-1114  |  팩스 : 02-2234-8114  |  광고국장 : 황석용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리
Copyright ©2005 위클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  master@weeklyseou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