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께 살아가야 한다
함께 살아가야 한다
  • 윤종수 목사
  • 승인 2018.06.11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갈노> 윤종수의 히말라야에서 보내온 편지

 

버려야 한다. 
그것이 진정으로 
우리가 살아갈 길이다. 
그렇게 살아야 한다. 

모든 욕망을 
십자가에 못 박아야 한다. 
그래야 자유로 
부활할 것이다. 

그리하여 하늘까지 
오를 수 있도록 
헛된 것을 버리고 
가볍게 해야 한다. 

많이 먹은 자는 
날지 못할 것이다. 
영원한 스올에서 
헤매게 될 것이다. 

이것이 버려야 얻는 
십자가의 길인즉 
지금 너희는 
무엇을 찾고 있는가? 

그렇게 살다가 
하늘로 돌아가야 한다. 
영원한 안식에 
거해야 한다. 

그의 발 앞에 
머리를 숙인다. 
그렇게 함께 하여 
삶을 살아가야 한다. 

이것밖에 
자랑할 것이 없다. 
그와 함께 마지막까지 
길을 걸어가는 것.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