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누정 전통문화향연 ‘강원풍류’ 개최
올림픽 누정 전통문화향연 ‘강원풍류’ 개최
  • 이주리 기자
  • 승인 2018.07.12 16: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문화재단(이사장 김성환)이 <올림픽 누정 전통문화향연 ‘강원풍류’> 네 번째 공연을 7월 14일(토) 저녁 7시 30분에 알펜시아리조트 야외특설무대에서 진행한다고 밝혔다. 

강원도가 주최하고 강원문화재단이 주관하는 <올림픽 누정 전통문화향연 ‘강원풍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이후 올림픽 개최지역인 평창 알펜시아에서 정기적인 문화행사 개최, 지속적인 문화예술 향유의 장을 마련하기 위해 진행하는 사업이다. 

<올림픽 누정 전통문화향연 ‘강원풍류’>는 올해 12월까지 지속되며, 전통공연을 비롯한 유등전시 및 루미나리에, 미디어아트 등 다채로운 문화행사가 펼쳐질 예정이다. 특히 매월 둘째, 넷째 토요일에는 판소리, 퓨전국악 연주회, 연희극 등 매회 색다른 전통공연을 만날 수 있다. 

7월 14일 공연은 ‘강원풍류’ 유은선 예술감독이 직접 해설을 맡고, 여성국악실내악단 다스름이 준비한 ‘다스름의 여름감성 콘서트’가 펼쳐진다. 여성국악실내악단 다스름은 1990년대에 창단해서 올 해로 창단 28년을 맞이하고 있는 단체로, 국내외 공연을 1천회 이상 올려온 팀이다. 

이번 무대에서는 영화 OST를 비롯하여 세계명곡을 국악기 연주로 들어보고 재미있는 해설이 곁들여져서 한여름 밤 아름다운 추억의 시간으로 기억될 수 있을 것이다. 

이 밖에도 알펜시아리조트 내 청송정이 위치한 솔섬 및 주변 산책로에 낮과 밤을 아름답게 수놓을 화려한 유등이 전시되어 8월까지 야간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무료로 진행되며 자세한 사항은 강원문화재단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