낙원악기상가, ‘치코와 리타&Her’ 야외 상영
낙원악기상가, ‘치코와 리타&Her’ 야외 상영
  • 이주리 기자
  • 승인 2018.08.06 16: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근 각종 공연과 전시, 영화상영회 등을 개최하며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고 있는 낙원악기상가가 8월 11일(토)와 18일(토)에 각각 영화 ‘치코와 리타’, ‘Her’를 상영한다. 영화상영회는 낙원악기상가 4층 야외공연장 멋진하늘에서 열리며, 개별 무선 청취 시스템과 시원한 맥주 한 병도 제공한다. 

먼저 11일(토) 저녁 8시에 상영하는 ‘치코와 리타’는 정열적인 재즈 음악과 매혹적인 그림이 어우러진 어른들을 위한 애니메이션이다. 천재 피아니스트이자 작곡가인 치코와 클럽에서 아름다운 목소리로 노래하는 가수 리타가 1948년 쿠바의 수도 아바나에서 처음 만나 사랑하고 헤어진 다음 뉴욕에서 재회하는 이야기가 담겨 있다. 영화 ‘아름다운 시절’로 아카데미 외국어 영화상을 수상한 스페인 감독 페르난도 트루에바가 연출하고, 전설적인 재즈 피아니스트 베보 발데스가 영화 속 모든 음악을 연주했다. 그림은 국내에도 많은 팬을 보유한 일러스트레이터이자 디자이너인 하비에르 마리스칼이 맡았다. 
  
18일(토) 저녁 7시 30분에 상영하는 영화 ‘Her’은 많은 사람들이 ‘인생 영화’로 꼽을 만큼 호평 받는 작품이다. 다른 사람들의 편지를 대신 써주는 직업을 가졌으나 정작 자신의 마음은 제대로 표현하지 못해 아내와 이혼한 대필 작가 테오도르. 외롭고 답답한 그가 자신의 말에 귀 기울여주는 인공지능 운영체제 사만다에게 느끼는 묘한 감정을 섬세하게 그려냈다.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했을 만큼 탄탄한 스토리가 돋보이는 작품이다. 
  
우리들의 낙원상가는 무더위에 지친 일상에서 잠시 벗어나 삐걱대는 관계를 돌아보고 자신을 추스를 수 있는 시간이 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낙원악기상가에서 악기와 영화, 음악으로 시원하게 힐링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낙원악기상가의 야외 영화상영회 티켓 가격은 1만5000원이며 공연 수익금의 일부는 낙원악기상가가 사단법인 함께걷는아이들과 함께 진행 중인 문화소외계층 아이들을 위한 음악 교육 사업 ‘올키즈기프트’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자세한 일정과 입장권 예매 관련 정보는 우리들의 낙원상가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8월 25일(토)에는 낙원악기상가 야외공연장에서 스윙, 비밥, 라틴 등 다양한 스타일의 재즈곡을 감상 할 수 있는 ‘JAZZ NIGHT 재즈나잇: The World’ 공연이 개최될 예정이다.
 

Tag
#N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