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청 공무원노조·광역연맹 이재명 지사 탄원성명 발표
경기도청 공무원노조·광역연맹 이재명 지사 탄원성명 발표
  • 정다은 기자
  • 승인 2019.10.29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경기도청 공무원노동조합(위원장 유관희)과 전국광역시도공무원노조연맹(위원장 김현진·이하 광역연맹)이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탄원 성명을 발표했다.

이들은 성명을 통해 “이재명 도지사에 대한 당선 무효형 선고는 혁신적인 노동정책의 좌초로 이어질 것”이라며 우려를 표명했다. 

경기도청공무원노조는 “지난 민선 7기 출범 1년 도정 여론조사에서도 도민들의 60%가 잘했다는 평가를 했으며 주민생활과 밀접한 사업들로 도민들의 지지를 받고 있다”면서 “도지사직 상실로 인한 도정 공백과 주민생활에 밀접한 역점 추진사업들이 좌초되거나 중단되지 않도록 공무원의 자율적인 의사에 따라 탄원서를 추진한다”며 사법부의 현명한 판단을 촉구했다.

서울특별시 등 전국 15개 단체 3만2천 명의 조합원을 가진 광역연맹은 “이재명 지사가 직을 상실할 경우 경기도가 계획했던 노동권익 신장정책에 심각한 차질을 빚게 된다”면서 혁신적인 경기도의 행정을 이어갈 수 있도록 선처해 달라고 호소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