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실천연합회, 제19회 국제 지구사랑 작품공모전
환경실천연합회, 제19회 국제 지구사랑 작품공모전
  • 이주리 기자
  • 승인 2020.03.23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 환경실천연합회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환경실천연합회가 지구온난화 방지를 위한 ‘제19회 국제 지구사랑 작품공모전’(이하 작품공모전)을 개최한다.

작품공모전은 2002년 처음 개최해 올해로 19회째를 맞았다. 연령, 계층, 지역에 상관없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국제적인 환경 프로그램으로 환경 보호를 위한 교육 여건과 홍보의 분위기를 조성하고 일상생활에서 환경 문제를 다시금 생각하는 기회를 제공해왔다.

환경실천연합회는 4월 1일부터 한 달간 작품공모전의 접수를 진행한다. 모집 분야는 문예(표어, 시, 글짓기), 미술(포스터, 회화), 미디어(사진, 영상)이다. 작품 주제는 환경과 인간의 공존을 위해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지구사랑 실천의 표현이다.

작품공모전 참여 방법은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작성하면 된다. 문예·미디어 분야는 온라인 접수이며 미술 분야는 접수증을 부착하여 우편(서울시 서초구 효령로 40, 2층)으로 보내면 된다.

우수작은 분야별, 대상별 전문가 심사 후 △대상 1명(200만원) △금상 15명(각 50만원) △은상 30명(각 30만원) 등의 본상과 국회의장상, 환경부·교육부·산업통상자원부·외교부 장관상, 시·도지사상, 시·도교육감상 등 약 500여명이 선정되어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된다.

더불어 작품공모전의 우수작 전시를 통해 다양한 환경 문제와 해결 방안에 대한 공감의 시간을 가지게 된다.

작품공모전의 자세한 공모 내용과 참가신청 방법은 환경실천연합회 홈페이지에서 확인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