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손해보험, SK텔레콤 티맵 ‘KB다이렉트 T-map 라이프 운전자보험’ 출시
KB손해보험, SK텔레콤 티맵 ‘KB다이렉트 T-map 라이프 운전자보험’ 출시
  • 정다은 기자
  • 승인 2020.04.14 10: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티맵 통해 가입 가능… 기본적인 운전자보험 보장 및 여행/레저/골프 보장 결합
ⓒ위클리서울/ KB손해보험
ⓒ위클리서울/ KB손해보험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KB손해보험(대표이사 사장 양종희)과 SK텔레콤(대표 박정호)가 14일 ‘KB다이렉트 T-map 라이프 운전자보험’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KB손해보험과 모바일 네비게이션 플랫폼 ‘티맵’의 운영업체인 SK텔레콤이 함께 업계 최초로 티맵 이용 고객의 운전 중 사고와 더불어 여행/레저 관련사고까지 보장하는 보험이다.

2017년 12월부터 티맵 운전점수를 통한 안전운전할인 특약을 통해 자동차보험료 10%할인 혜택을 제공하고 있으며, 이번엔 티맵 고객의 운전 중 또는 여행/레저/골프 등 여가활동 중 사고에 대비할 수 있는 티맵 맞춤형 운전자보험을 출시하게 되었다.

네비게이션 티맵에서 직접 가입하는 다이렉트 보험 상품으로, 월 5000원의 저렴한 보험료로 운전자보험과 여행/레저/골프보험의 보장을 받을 수 있다는 점이 주요 특징이다. 구체적으로는 자동차사고벌금, 변호사선임비용, 교통사고처리 및 상해 등 기본적인 운전자보험의 보장뿐만 아니라 레저활동 후유장해, 골프용품손해 및 홀인원/알바트로스 보장, 고속도로 및 주말운전 상해, 뺑소니무보험 상해 등 여행/레저/골프보험 성격의 보장까지 받을 수 있다.

이 상품은 다양한 미니보험이 출시되는 상황에서 고객의 ‘티맵’ 네비게이션 이용 목적에 부합하는 생활밀착형 보험 컨셉이다. 이에 따라 고객의 보험가입에 대한 고민의 폭을 줄이고, 티맵의 경쟁력을 통해 합리적인 수준으로 보험료를 낮췄다는 측면도 주목할 만하다.

또한 최근 ‘민식이법’ 시행에 따른 스쿨존 사고 시 500만원에서 최대 3000만원으로 벌금이 강화되면서, 이에 맞게 자동차 사고 벌금 보장한도를 최대 3000만원으로 확대 적용했다.

이번 상품개발을 총괄한 KB손해보험 다이렉트본부장 김성범 상무는 “티맵 이용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에 꼭 필요한 운전자보험이 무엇일까라는 측면에서 이러한 새로운 시도를 모색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KB손해보험은 티맵이 종합 모빌리티 플랫폼으로 성장하는데 도움이 되는 금융파트너로서, 티맵 고객이 최적의 금융 혜택과 보상서비스를 경험할 수 있도록 지속적인 R&D에 중점을 둘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