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사병 없이 여름을 잘 이겨내는 방법
열사병 없이 여름을 잘 이겨내는 방법
  • 리아 김
  • 승인 2020.06.04 0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아 김 (피트니스모델 / 소울샵엔터테인먼트)
리아 김 (피트니스모델 / 소울샵엔터테인먼트)

[위클리서울=리아 김] 올여름은 다른 해에 비해 무더위가 예상된다고 한다. 폭염주의보가 30일 이상 지속될 것이라는 발표도 있었고, 마른장마도 함께 올 것이라고 한다.

폭염으로 인한 세균성 질환, 건강, 도로상황에 의한 사고도 잦을 것이라는 보도도 필자의 눈을 사로잡았다. 그리하여 필자가 이번 칼럼에서는 여름철 건강관리법에 대해 이야기해보는 건 어떨까 싶어 열사병이라는 주제를 준비해 보았다.

  일반적으로 열사병을 단순히 “더위를 먹었다”고 표현하는 사람들이 있는가 하면, 또 다른 이름인 일사병이라고 불리기도 한다. 그러나 중앙대학교 건강칼럼에 의하면 “일사병은 의학적으로 정의된 명칭이 아니”라고 하고, “열 피로에서 열사병까지 여러 가지 뜻이 혼용되어 사용되고 있다”고 한다.

우리는 이렇게 열사병에 대해 잘 알지 못한다. 그렇다. 필자도 열사병에 대해 단순히 더위를 먹어 입맛이 없는 상태 정도로만 인지했었던 것 같다. 열사병이 일반적인 사람들이 표현하는 증상을 동반하는 질병이 아니라면, 도대체 어떤 증상이 나타나고 왜 생기는 것이며 어떻게 아픈 것일까?
 
  통상적으로 햇빛을 보는 것이 건강에 이롭다 한다. 하지만 그 무엇과도 같이 과욕을 부르면 참사가 되고 햇빛 또한 예외는 아니다. 열사병이라는 단어, 우리는 여름마다 이 단어를 뉴스에서 자주 들어볼 수 있다.

열사병이나 일사병에 의해 목숨을 잃는 사례들을 뉴스에서 접한 적도 있을 것이다. 솔직히 필자는 흔히 “더위를 먹었다”고 하는 병이 그렇게까지 위험할 거라는 상상도 못 했지만, 역시 모든 일은 본인이 겪어 보기 전에는 아무것도 모른다고 봐야 하는 듯싶다. 

  수년 전 아침에 눈을 떴을 때 침대를 중심으로 세상이 빙빙 돌기 시작하며 숨을 쉬기가 너무 힘들었다. 목이 타는 듯하여 차가운 얼음을 띄운 물을 마시고 다시 누워도 도움이 되는 것 같지 않았다.

차가운 기운이 몸을 지나갈 때, 그 순간에만 몸이 살아있음을 느끼는 듯하였고, 차가운 기운이 빠지면 또 숨쉬기가 힘들었다. 얼음팩을 목덜미에 가져다 대니, 숨이 조금 쉬어지는 듯했지만 속이 매스꺼웠다. 그러고 몇 분 후 마셨던 물을 구토 후, 설사가 곧 동반되었다.

급하게 응급실에 갔더니 열사병이라고 하였다. 수액을 맞고 응급처치를 하고 귀가하여 에어컨을 틀고 며칠 안정을 취하니 괜찮았지만, 생각보다 정말 많이 아팠다. 뒤늦게 근육통도 동반되어 일주일은 꼼짝을 못했던 것 같다.

  열사병 증상이 나타나기 전날을 회상해보니 햇빛에 장시간 노출이 되고 수분섭취가 원활하지 못하였을 거라는 의사 선생님의 말씀이 맞는 듯하였다. 열사병이 생기면 흔히 나타나는 증세로는 필자도 피해갈 수 없었던 구토, 두통, 설사, 어지러움 등이 있을 수 있다고 한다.

한번 열사병을 겪고 나니 그 후로는 열사병이 매해 필자를 찾아오기도 하였다. 그렇게 2-3년 정도 고통스러웠으나 체계적인 수분섭취와 체력관리를 통해 열사병을 잘 피하고 있다. 절대 좋지 않았던 열사병 경험 후엔, 특히나 여름에 몸 건강을 위해서 많이 노력하는 편이다.

  여름에는 돼지고기, 장어와 같이 찬 기운을 가지고 있는 단백질을 깻잎과 같은 채소에 곁들여 자주 섭취하는 편이고, 차가운 디저트의 대명사인 아이스크림보다는 수분이 많은 수박이나 포도를 꾸준히 섭취하는 편이다.

여름이 되면 땀으로 배출되는 수분량이 평상시보다 많기 때문에 수분 섭취량도 물론 함께 늘려 주어야 몸이 폭염을 잘 버텨낼 수 있다. 수분섭취는 식사를 통한 방법도 매우 좋지만, 이온 음료 또는 물을 통한 섭취가 가장 효과적이라고 볼 수 있다.

  운동을 통하여 여름 준비, 흔히 다이어트로 수영복을 입을 준비를 많이들 한다. 한철 입고 말 수영복 몸매를 위한 운동보다는, 지금부터는 폭염 나기를 위한 면역과 체력 쌓기, 그리고 건강한 식습관으로 몸의 균형을 찾아서 보는 취지로 운동을 해보는 것은 어떠할까 싶다.

그리하다 보면 수영복을 위한 멋진 몸매도, 건강한 몸도 얻게 되는 일거양득이 될 확률이 높을 것 같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