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욱 감독 ‘기생충’ U+tv 고객이 가장 즐겨본 영화 1위 차지
박찬욱 감독 ‘기생충’ U+tv 고객이 가장 즐겨본 영화 1위 차지
  • 우정호 기자
  • 승인 2020.07.10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 상반기 영화 VOD 분석…‘기생충’, ‘겨울왕국2’, ‘백두산’ 순
U+tv 내 인기 콘텐츠 한데 모은 ‘상반기 결산 특집관’ 오픈
U+TV 화면 ⓒ위클리서울/ LGU+
U+TV 화면 ⓒ위클리서울/ LGU+

[위클리서울=우정호 기자] U+tv 고객이 2020년 상반기 가장 많이 시청한 영화는 ‘기생충’인 것으로 나타났다.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IPTV 플랫폼 ‘U+tv’의 올해 상반기 영화 VOD 분석 결과 발표와 함께 상반기 인기 콘텐츠를 한데 모은 ‘상반기 결산 특집관’을 꾸렸다고 10일 밝혔다.

LG유플러스가 지난 1월 1일부터 6월 30일까지 2020년 상반기 U+tv 영화 VOD 구매 건수를 분석한 결과, 제 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무려 4관왕을 달성한 <기생충>이 1위를 차지했다. 애니메이션 영화 사상 최초로 1·2편 시리즈 모두 1000만 관객을 돌파한 <겨울왕국2>, 820만 관객을 돌파한 <백두산>이 뒤를 이었다.

코로나19 확산으로 극장가 개봉 화제작이 부재해 작년 크게 화제가 됐던 영화들이 상위권을 차지한 것으로 분석된다.

2020년 상반기 U+tv 인기 영화 상위 10위 ⓒ위클리서울/ LG유플러스
2020년 상반기 U+tv 인기 영화 상위 10위 ⓒ위클리서울/ LG유플러스

2011년 개봉한 영화 <컨테이젼>의 역주행도 눈에 띈다. 9년 전 개봉한 영화임에도 불구하고 전세계를 공포로 몰아넣은 코로나19 상황과 매우 유사한 스토리라인으로 입소문을 타고 순위권에 급부상했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이례적으로 극장과 VOD를 동시 개봉했던 <트롤: 월드 투어>의 선전도 주목할 만 하다. 극장에서 15만 관객을 동원하는데 그쳤으나, VOD 시장에서 큰 호평을 받아 해외영화 카테고리에서 10위를 차지했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5월과 6월 VOD 서비스를 시작한 신작들이 순위권에 들지 못했다”면서, “누적 관객수 80만을 돌파한 <결백>과 53만 관객을 기록한 <침입자> 등 침체된 극장가에 활력을 불어넣은 한국 영화 기대작이 잇따라 VOD 서비스를 시작하며 좋은 성적을 거둘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