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서울] 금주의 1면
[위클리서울] 금주의 1면
  • 위클리서울
  • 승인 2020.11.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을의 폐막식

[위클리서울] 

 

비가 내리며 우수수 낙엽이 떨어진다. 가을의 폐막식.
숨을 크게 들이마시니 차갑고 상큼한 공기가 들어온다.
겨울이 찾아왔다. 올 겨울은 왠지 다른 때보다도 추울 것 같다.
서로의 안부를 물으며 마음만은 따뜻한 겨울이길 소망한다.

 

 

 

<표지사진= ‘쉼표사진과인문’ 박미숙 님>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