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우수상품 수출 공략…"K-브랜드 열풍 타고 전세계로"
경북, 우수상품 수출 공략…"K-브랜드 열풍 타고 전세계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3.29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내 수출 중소기업 80개사 해외마케팅 패키지 지원 참가업체 모집
미국, 캐나다, 중국, 인도네시아, 호주 등 5개국 온오프라인 시장개척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상북도(도지사 이철우)는 코로나19에도 불구하고 한류 확산과 한국제품의 높은 품질에 힘입어 K-브랜드 인기가 높아짐에 따라 북미, 아대양주 등 글로벌 시장을 공략하기 위한 ‘경북 우수상품 해외마케팅 패키지 지원’사업에 참가할 업체를 29일부터 오는 4. 23일까지 4주간 모집한다.

수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온라인 해외마케팅을 포함해 현지 유통판매상과의 연계를 통한 오프라인 매장 입점과 판촉전도 함께 추진 ⓒ위클리서울/경북도
수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온라인 해외마케팅을 포함해 현지 유통판매상과 연계 오프라인 매장 입점과 판촉전도 함께 추진 ⓒ위클리서울/경북도

이는 식품, 화장품, 소비재 등 경북도가 자랑하는 우수제품을 생산하는 도내 수출 중소기업 80개사를 대상으로 하며, 미국(시카고), 캐나다(밴쿠버), 중국(홍콩), 인도네시아(자카르타), 호주(시드니) 등 5개국을 중심으로 해외 현지에서 온․오프라인 마케팅을 위해 총력을 다 할 예정이다.

우선 한국대표 온라인 기업간 거래(B2B)시장인 바이코리아(buykorea.org)에 경북 우수 기업들을 온라인전시장 형태로 입점시키고, 연말까지 지역당 3 ~ 5명의 해외 구매자와 일대일 비즈니스 화상상담을 기본적으로 주선한다. 이를 위한 외국어 온라인 홍보물 제작, 수입상 발굴, 통역, 샘플 발송 등을 경북도가 모두 부담한다.

또한, 수출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온라인 해외마케팅을 포함해 현지 유통판매상과의 연계를 통한 오프라인 매장 입점과 판촉전도 함께 추진한다. 이는 현지 사정을 감안하고 화상수출상담을 통해 시장성이 입증된 제품 위주로 선별해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올해 1월부터 2월까지 경북도 총수출은 66억 6천만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56억 8천 5백만 달러 대비 17.2% 증가했으며, 이 중 농림수산물 총수출은 7천 3백만 달러로 전년 동기 6천 3백만 달러 대비 16.9% 증가했다.

이를 통해 전반적으로 해외시장에서 경북 제품 수요가 늘고 있고, 코로나19 장기화로 건강식과 간편식 등에 대한 관심으로 식품에 대한 인기도 높아지고 있음을 엿볼 수 있다.

배성길 경북도 일자리경제실장은 "한국의 대표적인 온라인 수출거래시장 바이코리아를 통한 제품홍보, 비대면 수출상담 주선과 해외 오프라인 매장 입점으로 연계되는 기업 중심의 종합지원은 코로나 시대 경북기업을 성공적인 수출로 이끌어내는 든든한 발판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