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公,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첨단 도로교통 연구 협력 MOU 체결
道公,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첨단 도로교통 연구 협력 MOU 체결
  • 이유리 기자
  • 승인 2021.05.27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로교통연구원과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위클리서울 /한국도로공사
도로교통연구원과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위클리서울 /한국도로공사

[위클리서울=이유리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 27일 첨단 도로교통분야의 연구 협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 기관은 업무협약(MOU)에 따라 △도로교통 분야 R&D의 연구과제 기획 및 수행을 위한 협력 △공동 세미나, 기술자문 등 연구 인력 상호 교류 △경기도 소재 중소기업에 대한 기술지원 등, 각 기관의 특성과 강점을 바탕으로 연구 분야 증진과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협력하기로 약속했다.

한국도로공사는 이번 협약을 통해 차세대융합기술원의 인공지능, 드론, 블록체인 등의 4차산업 첨단기술을 스마트 건설·도로·유지관리 등 기존의 도로교통 분야에 적용할 예정이다.

특히 경기도에 소재한 교량, 터널 등에는 한국도로공사의 관리 노하우를 전파해 구조물 유지관리 문제점을 해결하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한국도로공사 관계자는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과의 기술협업 체계를 강화해 국민들께 안전하고 편리한 첨단 고속도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차세대융합기술연구원은 경기도와 서울대학교 공동출연법인으로 ICT 융합기술 전문연구기관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