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중앙연구소, 연세의료원과 업무 협약 체결
롯데중앙연구소, 연세의료원과 업무 협약 체결
  • 우정호 기자
  • 승인 2021.06.30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 운동에 도움을 주는 건강 기능성 껌 개발을 위한 산학협력 MOU체결
롯데중앙연구소(소장 이경훤)와 연세의료원(원장 윤동섭) 산학협력단과 장 운동에 도움을 주는 건강 기능성 껌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 오른쪽 연세의료원 산학협력단 최재영 단장)
롯데중앙연구소(소장 이경훤)와 연세의료원(원장 윤동섭) 산학협력단과 장 운동에 도움을 주는 건강 기능성 껌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 오른쪽 연세의료원 산학협력단 최재영 단장)

[위클리서울=우정호 기자] 롯데중앙연구소(소장 이경훤)는 지난 29일, 연세의료원(원장 윤동섭) 산학협력단과 장 운동에 도움을 주는 건강 기능성 껌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을 통해 롯데중앙연구소와 연세의료원은 장 운동에 도움이 되는 건강 기능성 껌 개발을 위한 공동 연구를 진행할 계획으로 롯데중앙연구소에서는 장 건강 맞춤형 소재 및 껌 제형 개발에 주력할 예정이며, 연세의료원에서는 관련 소재의 최적화 및 임상을 통한 장 건강에 도움이 되는 껌을 개발할 계획이다.

금번 협약식에 참여한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은 “이번 협약식을 통해 그동안 그린바이오(식품, 종자 등 농생명 소재)에 집중했던 연구소가 레드바이오(의약품 등 보건의료)로의 연구개발 분야를 확장할 예정이며, 이에 필요한 연구소의 인프라와 역량을 최대한 활용할 계획”이라며 “연세의료원과의 긴밀한 업무 협력을 통하여 지속적인 공동 연구로 식품뿐만 아니라, 국민의 건강에도 이바지하는 연구소 본연의 역할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한편 롯데중앙연구소는 껌 저작의 다양한 효능을 임직원에게 알리고자 껌을 씹으며 회의하는 문화 조성, 출퇴근 시 껌 씹기 등 다양한 저작 관련 캠페인을 진행 하였으며 롯데골프단, 롯데자이언트 선수들에게 맞춤형 껌을 제공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