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한국생산성본부와 ‘교통∙환경 챌린지 3기’ 소셜벤처 5개팀 선발
DB손해보험, 한국생산성본부와 ‘교통∙환경 챌린지 3기’ 소셜벤처 5개팀 선발
  • 정다은 기자
  • 승인 2021.09.02 0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해보험업과 밀접한 교통∙환경분야의 사회 문제에 대한
혁신적 솔루션을 보유한 소셜벤처의 발굴, 지원 및 육성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DB손해보험은 한국생산성본부와 함께 교통∙환경 분야의 사회문제 해소를 위한 소셜벤처 프로그램인‘교통∙환경 챌린지 3기’의 5개팀을 최종 선발했다고 2일 밝혔다.

DB손해보험 사옥ⓒ위클리서울/ DB손해보험
DB손해보험 사옥ⓒ위클리서울/ DB손해보험

DB손해보험‘교통∙환경 챌린지’는 한국생산성본부와 함께 2019년부터 국내 금융업계에서 처음으로 실시하는 소셜벤처 지원형 사회공헌 사업이며 환경부가 후원한다.

손해보험 업종 특성에 기반을 둔 교통∙환경 관련 사회이슈에 대해 혁신적인 비즈니스 솔루션을 보유한 소셜벤처를 발굴,지원 및 육성한다. 이를 통해 일자리 창출과 같은 사회공헌 효과를 극대화 하는 것은 물론 사회문제 해결에 기여하고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교통∙환경 챌린지 1,2기로 선발된 소셜벤쳐는 프로젝트 이후 신규 고용창출 및 매출 증가 등의 성과는 물론 교통사고 예방 및 탄소배출 감소 등 사회적 가치를 창출한 바 있다.

올해에는 교통∙환경 챌린지 3기 선발을 위해 지난 6월 28일부터 7월 23일까지 약 4주 동안 참가팀을 모집하여 총 120개 소셜벤쳐가 지원하였으며, 서류심사와 1차 대면심사 및 PT심사를 거쳐 최종적으로 5개 소셜벤처를 선정했다.

선발 과정에는 DB손해보험과 한국생산성본부, 환경부, 언더독스가 공동으로 참여하여 참가팀이 제안한 비즈니스 솔루션의 사회문제 해결 가능성 및 사회적 가치 창출 가능성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했다.

최종 선정된 5개 소셜벤처는 1) 폐어망 재활용 기업‘넷스파’, 2) 음식물쓰레기 양돈사료 재활용 기업 ‘뉴트리인더스트리’, 3) AI 기반의 통합 도로정보/교통안전 솔루션 기업‘모바휠’, 4) 비대면 음주 체온 측정 시스템을 통한 음주사고 예방 솔루션 기업‘인피아이’, 5) 건설폐기물 내 잉여건자재 유통 솔루션 기업 ‘토보스’이다.

DB손해보험은 3기에 선발된 소셜벤처를 위한 사업지원금과 법무, 세무, 회계, 마케팅 등 창업 핵심 역량에 대한 1:1 액셀러레이팅을 지원할 예정이며, 또한 지난해 선발된 2기 기업의 지속적인 성장을 위하여 기업 진단 및 후속 교육 프로그램도 마련하였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사회 전반의 소비 심리 위축과 수요 감소로 그 어느 때 보다 소셜벤처에 힘든 환경이었지만, 교통∙환경 분야의 사회문제 해소를 위go 많은 기업이 참가해 주셨다. 교통∙환경 문제 해결에 새로운 길을 제시하여 다양한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고, 사회문제의 근본적인 해결과 변화를 이끄는 사회공헌 활동의 출발점이 될 수 있도록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