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희망공간 스틸하우스 7호집 완공식 개최
창원시, 희망공간 스틸하우스 7호집 완공식 개최
  • 전두흥 기자
  • 승인 2021.09.15 08: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원시-현대비앤지스틸-마산종합사회복지관 주거취약세대 새집선물

[위클리서울=전두흥 기자] 경남 창원시(시장 허성무)는 지난 13일 대산면 모산리에서 이선희 복지여성보건국장, 백선학 현대비앤지스틸 과장, 박흥석 마산종합사회복지관장 등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취약계층 주거환경사업 ‘희망공간 스틸하우스 7호집’ 완공식을 개최했다.

 

13일 창원시 취약계층 주거환경사업 ‘희망공간 스틸하우스 7호집’ 완공식을 개최했다. ⓒ위클리서울/창원시
13일 창원시는 취약계층 주거환경사업 ‘희망공간 스틸하우스 7호집’ 완공식을 개최했다. ⓒ위클리서울/창원시

희망공간 스틸하우스는 현대비앤지스틸이 후원하고 마산종합사회복지관이 주관하여 제작, 저소득 가정 중 주거가 노후·열악하여 주거환경개선이 필요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스틸하우스를 제작·지원하는 사업으로 2017년 1호집을 시작으로 이번에 7호집을 완공했다.

준공식에 참석한 백선학 현대비앤지스틸 과장은 “경제적인 사정으로 불편한 주거환경 속에서 살아가는 저소득 세대가 많은 것으로 알고 있다”며,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환경 지원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계속 추진해 나가겠다”고 완공식 소감을 전했다.

또한 박흥석 마산종합사회복지관 관장은 “대상자 선정 및 설계, 측량에 완공까지 내 가족이 거주하는 마음으로 입주자가 불편함이 없도록 제작했으며, 앞으로도 창원시의 열악한 주거환경을 찾아 발로뛰는 사업을 하겠다“고 밝혔다.

이선희 복지여성보건 국장은 “현대비엔지스틸의 꾸준한 사회공헌사업 지원과 마산종합사회복지관의 노고가 쾌적하고 안전한 주거지원으로 주거복지 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하고 있어 다시한번 감사의 인사를 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사업진행에 있어 창원시가 적극 도울 것을 약속했다.

본 사업은 창원시·현대비앤지스틸·마산종합사회복지관 사회공헌사업으로 협약 추진하는 것으로 연간 2억5천만원의 사업비로 매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3억원의 사업비로 저소득층 스틸하우스 3동 제작과 주거환경개선으로 43세대 사업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