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수력원자력, 추석맞이 물품 나눔 활동
한국수력원자력, 추석맞이 물품 나눔 활동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9.15 05: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추석을 앞두고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 직원들이 경주 지역 곳곳의 복지시설을 찾아 물품 전달 등의 활동을 시행하며 사랑을 전하고 있다.

한수원 설비기술처 봉사단 추석맞이 물품 나눔 활동 ⓒ위클리서울/한수원
한수원 설비기술처 봉사단 추석맞이 물품 나눔 활동 ⓒ위클리서울/한수원

한수원 설비기술처 봉사단은 14일 노인요양시설인 사회복지법인 나자레원 은화의집을 찾아 400만원 상당의 물품을 전달했다.

앞서 13일에는 김형일 재무처장을 비롯한 재무처 직원들이 결연 자매마을인 강동면 장애인 자활시설에 400만원 상당의 지역 농축산물 및 시설 필요 물품을 전달했다. 또, 청렴의 의미를 마음에 새기고 업무에 임하자는 의미를 담아 제작한 청렴메시지가 새겨진 마스크를 자활시설 직원들 및 자매마을 주민과 나누며 청렴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을 펼쳤다.

최헌규 설비기술처장은 “명절이 되어 더 소외감을 느낄지 모를 취약계층 이웃들도 따뜻한 명절을 보내길 바라는 마음에 물품을 전달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으로 지역에 도움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