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군, 국가 암검진 연중 실시
거창군, 국가 암검진 연중 실시
  • 전두흥 기자
  • 승인 2021.09.23 15: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홀수년도 출생자 중 건강보험 하위 50% 무료 검진

[위클리서울=전두흥 기자] 경남 거창군(군수 구인모)은 사망 원인 1위인 암을 조기에 발견하고 치료율을 높여 경제적 부담과 사망률을 줄이기 위해 국가 암검진 사업을 연중 실시한다고 23일 밝혔다.

국가 암검진 사진. ⓒ위클리서울/거창군
국가 암검진 사진. ⓒ위클리서울/거창군

우리나라에서 흔하게 발생하는 위암, 간암, 대장암, 유방암, 자궁경부암, 폐암은 비교적 간단한 방법으로 조기에 발견할 수 있으며, 조기 치료할 경우 90% 이상 완치가 가능하다.

올해 국가 암검진 대상은 홀수년도 출생자로 위암 만 40세 이상 남녀 유방암 만 40세 이상 여성 자궁경부암 만 20세 이상 여성 폐암 만 54~74세 남녀 중 폐암 발생 고위험군 대장암 만 50세 이상 남녀(1년 주기) 간암 만 40세 이상 남녀 중 간암 발생 고위험군(6개월 주기)은 출생연도와 관련 없이 검진 가능하다.

관내 검진기관으로는 신&속내과의원, 신내과의원, 성은효요양병원, 거창종합내과의원, 거창삼성내과의원, 의료법인 아림의료재단 서경병원, 박내과의원, 중앙메디컬병원, 거창적십자병원이 있다.

구인모 거창군수는 코로나19 확산으로 국가 암검진 수검률이 많이 낮아진 상태이며, 그로 인해 군민의 건강 악화가 우려된다, “국가 암검진을 통해 암의 조기발견과 치료가 가능하니 검진 대상자는 빠른 시일 내에 꼭 검진을 받길 바란다고 전했다.

기타 관련 궁금한 사항은 거창군보건소로 문의하면 된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