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SS 서비스는?

RSSRich Site Summary (RDF Site Summary or Really Simple Syndication)의 줄임말로 블로그, 뉴스, 기업정보, 사이트 공지사항, 취업정보, 쇼핑정보 등과 같이 자주 업데이트 되는 사이트의 컨텐츠를 보다 쉽게 사용자에게 전달하기 위해 만들어진 포맷입니다.

RSS를 사용하면 사이트에 방문할 필요없이 새로운 글이 업데이트 될 때마다 쉽고 편리하게 알 수 있습니다.
또, RSS파일을 이용해 사이트의 각종 정보를 수집할 수 있습니다. RSS 규격에 따라 만든 RSS 파일은 특정 사이트의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예를 들어 B사이트의 운영자는 A라는 사이트의 각종 정보(갱신된 글의 제목, 링크, 주요 내용 등)를 RSS파일을 통해 수집한 다음에 자신이 운영하는 B사이트에 올려놓을 수 있습니다. 이렇게 하면 B사이트 방문자는 A사이트를 방문하지 않더라도 A사이트의 최신 변환 내용을 쉽게 알 수 있습니다.)

이 버튼이 있는 페이지는 RSS서비스를 지원한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XML, Syndicate this site(XML)등의 방법으로 표시되고 있습니다.

RSS리더란?

RSS리더란 말 그대로 RSS문서를 읽어주는 프로그램으로 RSS에 대한 별다른 지식 없이도 사용 가능한 편리한 프로그램입니다. RSS리더를 설치하면 자신이 좋아하는 사이트의 RSS주소를 리더에 등록하여 사이트에 방문하지 않고도 항상 그 사이트의 최신 소식을 받아볼 수 있게 됩니다.

이름 주소
전체기사 http://www.weeklyseoul.net/rss/allArticle.xml
인기기사 http://www.weeklyseoul.net/rss/clickTop.xml
평화통일 http://www.weeklyseoul.net/rss/S1N1.xml
노동과인권 http://www.weeklyseoul.net/rss/S1N2.xml
환경과생태 http://www.weeklyseoul.net/rss/S1N3.xml
참살이 http://www.weeklyseoul.net/rss/S1N4.xml
정치 http://www.weeklyseoul.net/rss/S1N5.xml
경제 http://www.weeklyseoul.net/rss/S1N6.xml
사회 http://www.weeklyseoul.net/rss/S1N7.xml
문화 http://www.weeklyseoul.net/rss/S1N8.xml
청춘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9.xml
청소년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0.xml
아줌마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1.xml
어르신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2.xml
부동산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3.xml
해외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4.xml
칼럼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5.xml
연예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16.xml
사진미디어만평 http://www.weeklyseoul.net/rss/S1N18.xml
인터뷰 http://www.weeklyseoul.net/rss/S1N19.xml
태권도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20.xml
등산마당 http://www.weeklyseoul.net/rss/S1N21.xml
창간 10주년 http://www.weeklyseoul.net/rss/S1N22.xml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주)뉴텍미디어그룹  |  등록번호 : 서울다07108  |  등록일자 : 2005년 5월 6일
발행인 겸 편집인 : 정서룡  |  발행소 : 서울시 종로구 난계로 29길 27(숭인동) 동광 B/D 2층
전화 : 02-2232-1114  |  팩스 : 02-2234-8114  |  광고책임 : 김정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주리
Copyright ©2005 위클리서울. All rights reserved.   |  master@weeklyseou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