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남부동 주남들에서 모내기 시연회 개최
영천시, 남부동 주남들에서 모내기 시연회 개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4.30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계자 30여명 참석…'추석 전 햅쌀용' 벼 모내기 시작!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29일 남부동 주남들에서 쌀 전업농, 벼 재배농가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모내기 시연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남부동 주남들에서 '추석 전 햅쌀용' 벼 모내기 시작! ⓒ위클리서울/영천시
남부동 주남들에서 '추석 전 햅쌀용' 벼 모내기 시작! ⓒ위클리서울/영천시

이날 시연회는 금노동 문종복 농가의 논 0.8ha에서 8월 말에 수확하는 추석 전 햅쌀용 벼 모내기를 하였으며, 올해 영천지역 벼농사의 시작을 알렸다.

참석자들은 육묘한 모를 논에 던져 올 한해 풍년농사를 다 같이 기원하였고, 최기문 시장은 직접 이앙기를 타고 첫 모내기 시연에 참여하였다.

이번에 모내기 한 ‘월광벼’ 품종은 조생종으로 쌀알이 맑고 투명한 광택이 나며 밥을 지었을 때 찰기와 윤기가 유지되는 것이 특징으로 밥맛이 좋다고 알려져 있으며 소비자로부터 인기가 높다.

최기문 시장은 “본격적인 영농철을 맞이해 모내기를 비롯한 모든 영농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를 철저히 하고 올해도 풍년농사로 웃음이 가득한 한해가 되기를 바란다”고 격려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