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창립 제58주년 기념식 개최
새마을금고, 창립 제58주년 기념식 개최
  • 정다은 기자
  • 승인 2021.05.25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마을금고 창립 58주년 기념식에서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좌측 여섯번째)이수상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위클리서울/ 새마을금고
새마을금고 창립 58주년 기념식에서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좌측 여섯번째)이수상자들과 기념촬영하고 있다.ⓒ위클리서울/ 새마을금고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는 25일 새마을금고중앙회관MG홀에서 새마을금고 창립 제58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코로나19 방역지침을 준수해 진행된 이번 기념식은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과 주요 임직원 및 수상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새마을금고 발전에 공로가 큰 유공자(개인70/단체67) 에 대한 포상, 도농상생 네트워크협약식, 지역상생의날 선포식, MGTV 개국식 순서로 진행됐다.

특히, 새마을금고는 창립 58주년을 맞아 MGTV를 개국해 눈길을 끌었다. MGTV는 코로나로 지친 회원들에게 다양한 컨텐츠와 유익한 금융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기념사를 통해 “58년 역사와 새마을금고 발전을 견인해 온 새마을금고인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새마을금고의 위기극복 정신과 성공경험을 바탕으로 지역사회 발전을 이끄는 협동조합으로 거듭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새마을금고는 계·두레·향약·품앗이 등 우리의 전통적인 협동정신을 근간으로 1963년 5월 25일을 기점으로 경남지역에서 시작했으며, 2021년 4월말 현재 총자산 218조원, 금고수 1299개, 영업점수 3232개의 규모로 성장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