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EXO ‘온라인 전시관’ 서비스 나선다
LG유플러스, EXO ‘온라인 전시관’ 서비스 나선다
  • 우정호 기자
  • 승인 2021.05.28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통사-엔터사 협업, VR 온라인 전시관 첫 사례 … 콘텐츠 개발·아티스트 IP로 시너지
내달 초 첫번째 서비스로 ‘EXO’ 온라인 전시관 공개 … 6개 테마관으로 팬들 볼거리↑
LG유플러스 관계자들이 내달 공개되는 아이돌그룹 ‘엑소(EXO)’의 VR 온라인 전시관을 알리는 모습. ⓒ위클리서울 /LG유플러스
LG유플러스 관계자들이 내달 공개되는 아이돌그룹 ‘엑소(EXO)’의 VR 온라인 전시관을 알리는 모습. ⓒ위클리서울 /LG유플러스

[위클리서울=우정호 기자] LG유플러스가 가상현실에 기반한 비대면 콘텐츠의 영역을 넓힌다. 이제 콘서트·연극에 이어 전시관도 스마트폰 및 VR 기기로 볼 수 있게 된다.

LG유플러스(대표 황현식)는 아티스트의 다양한 콘텐츠를 가상공간에 꾸리는 ‘온라인 전시관’ 서비스에 나선다고 28일(금) 밝혔다. 이동통신사와 엔터테인먼트사가 손잡고 VR(가상현실) 온라인 전시관을 선보이는 것은 국내에서 처음이다.

온라인 전시관은 아티스트의 사진이나 영상을 관람할 수 있는 가상현실 공간 서비스다. 코로나19로 콘서트, 싸인회 등 오프라인 행사가 축소되면서, 비대면으로 팬들의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대안으로 마련됐다.

특히 이번 사업은 양사의 주요 역량이 결합돼 더욱 시너지를 낼 것으로 기대된다. LG유플러스가 2년 넘게 축적한 VR 기획·개발·운영 노하우와 SM엔터테인먼트에서 보유한 아티스트 IP·콘텐츠로 향후 다채로운 서비스를 내놓을 수 있기 때문이다.

양사는 우선 신규 앨범을 발표하는 SM엔터테인먼트의 대표 아이돌그룹 ‘엑소(EXO)’의 VR 온라인 전시관을 내달 15일에 공개한다. 총 6개의 테마관으로 구성되는 이번 전시관은 엑소(EXO) 앨범의 콘텐츠뿐만 아니라 앨범 촬영 현장, 미공개 콘텐츠 등을 선보여 생동감을 더했다. 

또 이용자들을 위한 특별한 체험과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돼 엑소(EXO) 팬들의 관심이 더욱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사는 이번 온라인 전시관 서비스에 앞서 사전예약 이벤트를 운영한다. 오늘(28일)부터 내달 14일까지 사전예약 웹페이지에서 서비스를 신청한 고객들은 U+VR 앱에서 해당 콘텐츠 출시에 맞춰 문자 알림을 받을 수 있다. 이후 앱 서비스에 들어가면 추첨을 통해 ‘SMTOWN &STORE’ 할인권이 증정된다.

최윤호 LG유플러스 XR서비스담당(상무)은 “온라인 전시관 서비스는 이번 엑소(EXO)를 시작으로 SM엔터테인먼트의 주요 아티스트로 확대해 나가고자 협의 중이다. 이르면 3분기에 새로운 전시관을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아티스트들의 오프라인 활동이 줄어든 상황에서, 팬들의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비대면 실감형 콘텐츠를 앞으로도 지속 발굴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