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quiem for the Pacific No.5
Requiem for the Pacific No.5
  • 고홍석 기자
  • 승인 2023.09.19 0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으로 보는 세상] 고홍석

[위클리서울=고홍석 기자]

ⓒ위클리서울/ 고홍석 기자

저 두 마리
물고기들은

저 칼이
무섭지도 않은지...

 


칼도 무서워하지 않았던


두 마리 물고기들이

이제
후쿠시마 핵폐기오염수는
피해 갈 수 없습니다.


물고기들도
프로이트의 타나토스(Thanatos) 충동을 알까?!

 

<고홍석 님은 전북대학교 명예교수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