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 특허취득
현대엔지니어링,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 특허취득
  • 우정호 기자
  • 승인 2021.05.24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용주출입구 내부 바이러스 및 미세먼지 제거하는 공기청정 시스템 특허취득
병원설비에 적용되는 엄격한 기준 반영해 미세먼지, 꽃가루, 세균류 제거에 특화
에어샤워∙슈퍼환기∙공기청정 시스템 등 전방위적으로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하는 ‘스마트 공기청정 환경’ 구축
현대엔지니어링 지상1층 ELEV홀 이미지 ⓒ위클리서울 /현대엔지니어링
현대엔지니어링 지상1층 ELEV홀 이미지 ⓒ위클리서울 /현대엔지니어링

[위클리서울=우정호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하나지엔씨와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을 개발하고 특허를 취득했다고 24일 밝혔다.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은 최근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공용부 공기청정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에 따라 공용주출입구 내부의 바이러스 및 미세먼지를 차단∙제거하기 위해 개발됐으며, 현대엔지니어링의 올해 하반기 분양 현장부터 순차적으로 적용될 예정이다. 

현대엔지니어링과 ㈜하나지엔씨가 이번에 공동으로 특허를 취득한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은 입주민의 주요 진입 동선인 지상1층 주출입구 및 지하주차장 엘리베이터 홀 등 공용출입구에 이온클러스터 공기청정기 및 제습장치를 하나의 시스템으로 통합한 설비를 설치해 미세먼지, 바이러스 및 세균을 제거한다.

특히, 이 시스템에는 병원설비분야에 적용되는 ‘클린룸, 음압시설 기술’에 준하는 엄격한 기준이 반영됐다. 

공기순환 및 헤파필터를 통해 일반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까지 제거할 수 있으며, 꽃가루, 진드기, 곰팡이 등 세균류도 동시에 걸러낼 수 있다. 

또한, 이온발생장치로 새집증후군, 호흡기 질환 등을 유발하는 휘발성유기화합물(VOCs) 등 각종 유해물질을 살균 및 제거할 수 있으며, 지하층에는 제습기능을 추가해 습기로 인한 곰팡이, 유해물질 생성을 예방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공급하는 힐스테이트 아파트 단지에 ▲에어 샤워 시스템 및 ▲공기 청정 환기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으며, 추후 엘리베이터 내부에 적용 예정인 ▲빌트인 항균형 공기청정기에 이어 이번에 특허를 취득한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까지 도입함으로써 공용공간부터 단위세대 내까지 전방위적으로 청정 환경을 조성하는 ‘스마트 공기청정 환경’ 구축이 가능해졌다는 설명이다.

한편, 현대엔지니어링은 ‘에어샤워 시스템’, ‘주방 하부 급기 시스템’ 등 공동개발을 통한 특허 동반취득에 앞장서 왔으며, 이번 ‘공동주택 주출입구 공기청정 시스템’ 특허 또한 대기업-중소기업간의 기술적 협업의 결실이라는 평가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당사는 일찍이 미세먼지 저감 시스템 개발과 도입에 앞장서왔으며, 그를 기반으로 바이러스 및 세균 저감 시스템을 갖춘 주거 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힐스테이트 브랜드의 명성에 걸맞게 입주민들에게 쾌적한 주거공간을 제공하고 삶의 질을 높이는데 기여하는 다양한 주거상품 개발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