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클리&현장] 2019.11.13 '1413차 수요시위'
[위클리&현장] 2019.11.13 '1413차 수요시위'
  • 이주리 기자
  • 승인 2019.11.13 14: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비가 흩날렸다. 날씨도 쌀쌀하다. 하지만 오늘도 다름없이 소녀상 앞에 시민들이 모였다. 1413차 정기 수요시위가 서울 종로구 옛 일본대사관 앞 평화로에서 열렸다. 일본 정부의 공식 사죄를 요구하며 이 자리에 모인 시민들과 학생들, 종교인, 일본인들까지 한 목소리로 외친다.

"일본정부는 과거사 반성하고, 왜곡 중지하라" "한국정부는 일본군 성노예제 문제를 속히 해결하라"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위클리서울/이주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