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엔지니어링-빅워크(Big Walk), 두번째 비대면 걸음 기부 사회공헌 활동 진행
현대엔지니어링-빅워크(Big Walk), 두번째 비대면 걸음 기부 사회공헌 활동 진행
  • 우정호 기자
  • 승인 2020.10.23 15: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엔지니어링, 지난 6월 1차 걸음 기부에 이어 2번째 걸음 기부 캠페인 ‘설레는 발걸음’ 진행
1차 목표 걸음 3,000만보의 750%(2억 2,500만보)를 달성한 열기 모아 3억걸음 목표 설정, 일반인도 참여 가능한 공개형 캠페인으로 진행
빅워크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켜고 ‘설레는 발걸음’ 걸음기부 캠페인에 참여한 현대엔지니어링 직원들 ⓒ위클리서울/ 현대엔지니어링
빅워크 모바일 어플리케이션을 켜고 ‘설레는 발걸음’ 걸음기부 캠페인에 참여한 현대엔지니어링 직원들 ⓒ위클리서울/ 현대엔지니어링

[위클리서울=우정호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사회적 기업 빅워크(Big Walk)와 협업해 올해 두 번째 비대면 걸음 기부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한다고 23일 밝혔다. 

지난 6월 ‘설레는 발걸음’이라는 컨셉으로 진행한 1차 비대면 걸음 기부 사회공헌활동에는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 1,560명이 참여해 1달여동안 총 2억 2,500여 걸음(1인당 평균 약 14만4,000여 걸음)을 기록했다. 당초 기부 목표 걸음은 3,000만보였으나 750%를 초과 달성해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에 대한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의 높은 관심을 증명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이를 통해 서울지역 5개 쪽방촌에 3,000만원 상당의 ‘여름나기 보양식’ 2,600인분과 생수 8만 8,500병을 기부했다.

이번 2차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은 현대엔지니어링 임직원만 참여한 1차 캠페인 규모를 확대해 일반인들도 참여할 수 있는 공개형 캠페인으로 진행되며, 모바일 어플리케이션 ‘빅워크’를 스마트폰에 설치하면 손쉽게 기부가 가능하다.  참여기간은 11월15일까지다. 

현대엔지니어링은 1차 캠페인의 참여 열기를 반영해 목표 걸음 수를 3억걸음으로 정하고, 걸음 기부를 통해 서울 쪽방촌에 3000만원 상당의 겨울나기 용품을 기증할 계획이다.

현대엔지니어링은 올해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모바일 사회공헌 플랫폼을 활용한 비대면 사회공헌활동을 적극 추진하고 있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비대면 사회공헌’을 ▲온라인 ▲재택 ▲무인 등 3개 분야로 나눠 임직원과 가족들까지 쉽게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2차 ‘설레는 발걸음 캠페인’ 외에도 무인 물품수거를 통해 장애인 고용 창출 사회적 기업인 ‘굿윌스토어 밀알일산점’에 올해 두차례에 걸쳐 11,000점의 물품(약 3,200만원 상당)을 기부했으며, 현대엔지니어링의 각 분야별 전문가들이 비대면 ‘프로보노 (Pro Bono)’ 활동을 통해 엔지니어링/건설에 관심있는 청년들을 위한 ‘온라인 직무 멘토링 프로그램’도 진행한 바 있다. 

또한 임직원 자녀들도 참여할 수 있는 ‘희망티 캠페인’을 펼쳐 기후 난민 아동들에게 직접그린 티셔츠와 영양결핍 치료식도 기부했다.

현대엔지니어링 사회공헌 담당자는 “코로나19로 대면 접촉이 힘든 상황에서 임직원들의 사회공헌활동에 대한 열의를 담아내기 위해 비대면 걸음 기부 캠페인을 다시 기획했다”며, “앞으로도 좀 더 다양한 사회공헌 프로그램을 개발해 사회적 책임을 적극 실천하는 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