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생명, 치매 케어 플랫폼 참여 파트너사 공모
한화생명, 치매 케어 플랫폼 참여 파트너사 공모
  • 정다은 기자
  • 승인 2020.12.01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한화생명이 한국에자이와 함께 치매 예방 및 케어 플랫폼에 합류할 파트너사를 모집한다. 대상은 두뇌 건강검진을 일상화하고 인지 기능 개선과 치매 예방 솔루션을 제공할 기업이다. 

신청기간은 1일부터 내년 1월 15일까지이며, 신청 가능 대상 기업은 치매 예방 및 케어 제품을 생산하거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들이다. 인지기능 스크리닝과 트레이닝, 식이요법, 운동요법 분야를 포함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한화생명 드림플러스 홈페이지에서 지원할 수 있다. 지원 후에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대면심사를 거쳐 선발된다. 

선발된 파트너사는 국내외 판로 및 진출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드림플러스 강남 입주 시 할인을 해주며, 한국에자이의 R&D 및 C&D 등의 컨설팅 혜택도 제공된다. 

한화생명은 이번 공모를 통해 치매 케어 서비스 및 제품을 선별할 수 있는 풀을 확보해 지속적으로 기술 트렌드를 모니터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생명 드림플러스는 지난달 20일 헬스케어 분야의 전문성을 보유한 글로벌 제약사 한국에자이와 시니어 케어 에코 시스템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화생명은 한국 에자이와의 협약을 통해 치매 케어를 위한 플랫폼을 구축해 인지 장애 및 치매 질환에 대한 인식을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화생명은 오픈이노베이션 브랜드인 드림플러스를 통해서 약 200여개의 스타트업 육성 및 발굴을 해왔다.

최근에는 오픈이노베이션 허브 역할 뿐만 아니라 신사업 모델로 발전할 수 있는 프로젝트 기반의 협업을 통해 혁신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