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한철 경북도 의원, 「경상북도교육청 지역이해 교육 활성화 조례안」 심사 통과
배한철 경북도 의원, 「경상북도교육청 지역이해 교육 활성화 조례안」 심사 통과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1.28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에 대한 자긍심과 지역사랑을 통한 지역발전 주역으로 성장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도의회 배한철 도의원(경산)은 27일 열린 제321회 임시회에서 도내 학생들의 지역에 대한 자긍심과 지역사랑 정신을 높이는데 기여하기 위해 발의한 「경상북도교육청 지역이해교육 활성화 조례안」이 교육위 심사를 통과했다고 밝혔다.

배한철 경북도의원 ⓒ위클리서울 / 배한철 의원

지역은 학생들이 커나가고 성장하는 장소이며, ‘현재’를 이해하고 미래를 꿈꾸는 ‘장(場)‘이다. 지역이해교육은 학생들에게 우리 지역에 대한 이해를 높이고, 우리가 살아가고 있는 지역과 역사․문화에 대한 소중함을 일깨워 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것이다.

조례안의 주요내용으로, △ 지역이해교육 활성화를 위한 교육감의 책무, △ 지역이해교육 활성화 지원계획을 3년마다 수립토록 하였으며, △ 체험활동, 동아리, 교사 연수 및 연구회 지원 등의 사업 △ 각급 학교 실정에 맞는 지역이해교육 운영을 위한 행정적․재정적 지원, △ 경북도 및 시․군, 문화원 등 관련기관과의 협력체계 구축 등을 골자로 하고 있다.

조례를 대표발의한 배한철 의원은 ”지역사랑은 지역에 대한 이해로부터 출발 한다“며 ”이번 조례제정을 통해 우리 지역 학생들이 지역에 대한 자긍심과 지역사랑 정신을 고취하고, 더 나아가 지역발전과 미래사회 주역으로 성장하는 데 기여할 것임“을 밝혔다.

이번 조례안은 27일 교육위원회 심사를 통과하였으며, 2월 5일 제321회 제2차 본회의 심사를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